AWS Lightsail ubuntu instance로 워드프레스 만들기

워드프레스만 운영하려는 경우라면 워드프레스 인스턴스를 생성하면 되겠지만 나같은 경우 virtual host로 여러 사이트들을 띄워놓을 생각이라 우분투 바이오닉 인스턴스를 생성한 뒤 워드프레스를 직접 세팅하기로 했다.

Continue reading AWS Lightsail ubuntu instance로 워드프레스 만들기

slacker 기반 slackbot 만들기

재밌어보이길래 python으로 간단한 슬랙봇을 만들어볼까 하고 알아봤더니 slackbot이란 모듈을 사용하면 슬랙봇을 쉽게 만들 수 있을것 같아서 슬랙봇을 만들어봤다.

그런데 파이썬 프로세스는 멀쩡하게 살아있지만 하루 정도가 지나면 봇이 disconnected 상태로 바뀌는 문제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문제가 있었다. 관련해서 예제 코드들을 찾아봐도 별다른 부분이 없길래 며칠 동안 디버깅을 하면서 문제를 해결해봤다.

우선 인터넷에 떠도는 slacker 기반 echo 봇의 기본 골격은 아래와 같았는데…

Continue reading slacker 기반 slackbot 만들기

Click & Grow: 스마트 가든

집에서 먹잇감으로 식물을 종종 키워왔는데, 다용도실이 남향/북향 이렇게 하나씩 있다보니 식물을 키우기 좋은 여름철엔 해가 잘 들지 않아서 잘 자라지 않길래 LED를 이용해서 식물을 키우는 스마트 가든 시스템을 하나 구매해봤다.

스마트 허브 가든

Continue reading Click & Grow: 스마트 가든

NPN transistor – switching circuit

Raspberry pi를 이용해서 웹으로 컨트롤 가능한 리모콘을 만들어볼까 하고 찾다가 아래와 같은 IR transmiter 구동 회로를 찾았다.

IRtransmit

Base에 전류가 어느정도 걸리면 Emitter에서 Collector 쪽으로 전류가 흐르도록 하는 회로인건 기억이 나는데, 저항 선택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모르겠길래 pspice로 특성을 뽑아봤다.

Continue reading NPN transistor – switching circuit

집 구매를 위해 대출받기

대출 없이 집을 살 수 있다면 참 행복하겠지만 서울 집 값은 그러기에는 참 만만치 않은 것 같다. 집을 구매하기로 결정하는 과정에서 수도 없이 인터넷을 검색해보고, 수도 없이 은행 상담도 받고 그러면서 대출 관련해서 많은 공부가 된 것 같다. Continue reading 집 구매를 위해 대출받기

집을 사기로 결정하게 된 이유…

얼마 전 포스트에 이어 집을 구매하기로 결정하는 과정에서 고민했던 것들이나, 집을 구매하는 과정에서 알아봤던 대출 상품, 인테리어 관련 정보 등등을 아래와 같이 정리해보고 싶어졌다.

  1. 집을 사기로 결정하게 된 이유…
  2. 집을 구매하기 위해 준비해야하는 사항들…
  3. 집 인테리어하기…

사실 경제니 부동산이니 하는 것들은 결혼을 하기 전에는 별 관심이 없던 분야였는데, 실제 결혼을 하고 살아감에 있어 집 관련해서 들어가는 돈이니 시간이 만만치 않다보니 관심을 안가질 수가 없었던 것 같다.

Continue reading 집을 사기로 결정하게 된 이유…

내 집을 마련하다.

지난해 말 어쩌다보니 집을 알아보기 시작했고, 어쩌다보니 우리 부부 소유의 집을 계약까지 하게 됐다.

집 값은 계속 떨어질거라는 얘기도 있고 해서 더 기다려볼까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 아래와 같은 부분들을 생각하다보니 집을 사자는 쪽으로 생각이 기울었던 것 같다.

Continue reading 내 집을 마련하다.

하수구 냄새와의 전쟁…

결혼하고 첫번째 신혼집 때부터 느낀거지만 배관을 타고 올라오는 하수구 냄새만큼 스트레스 받는 일은 없는 것 같다.

대부분 아래 그림에 있는 것 같은 유가만 제대로 설치되어 있으면, 유가에 고여있는 물 때문에 하수구 냄새가 막히게 되는데, 첫 신혼집 다용도실 쪽에는 유가가 설치되어 있지 않았다.

Continue reading 하수구 냄새와의 전쟁…

내가 대우 받고 싶다면 남들부터 대우해줘야겠다.

취업을 하고, 결혼을 하고, … 금전적으로, 심정적으로 여유가 생기며 여러가지 생각들을
하게 되는 것 같다.
요즘 강하게 드는 걸 생각 중 하나는 ‘내 분야에 대해서 전문성을 인정(해서 후하게 지불)해주길 바란다면 타인의 분야에 대해서도 동일한 기준을 적용해줘야 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다.
내게 관대한만큼 남들에게도 관대하게 대해주고, 내가 대우 받고 있고 싶은 만큼 남들도 대우해주며 살아야하지 않을까?
올해는 이 생각을 실천하는 것부터 목표로 삼아봐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