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Vplayer for MS Windows

지난 이틀간 작업한 내 YUVPlayer for windows~! MFC + OpenGL 기반으로 작성되었고, 정말 아무 문제 없이 사용할 수 있을만큼 완성도 높게 작업해보기는 처음이 아닐까 싶다. (CUI 기반으로는 공개를 하고 있지는 않았지만 혼자 유용하게 쓰는게 몇 가지 있는데… GUI 기반으로는 정말 처음인 것 같다.)
단축키를 통해 모든 액션을 취할 수 있고, 드래그앤 드롭을 통한 파일 오픈 또한 가능하다. 게다가 _lseeki64 같이 64bit offset 을 사용하는 시스템 콜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2GB 를 넘어가는 파일들도 문제 없이 플레이가 가능하다. (31GB 짜리 파일도 문제 없이 플레이가 가능한 것을 확인했음.)

위 스크린 샷은 기본적인 플레이 화면! CBitmapButton 을 통해 이쁜 플레이어 버튼을 만들었고, 여러가지 편법을 통해 –;; 사이즈가 조절되더라도 저 레이아웃이 그대로 유지되도록 만들었다.
Continue reading YUVplayer for MS Windows

내가 참여했던 오픈소스

세이군님이 자신이 참여했던 오픈소스 활동을 정리하신 걸 보고 저도 따라해 봅니다.

YUV player

대학원에 들어가서 비디오 코덱 관련 연구를 하다보니 raw YUV 데이터 파일을 자주 사용하게 되었는데, 맘에 드는 뷰어가 없어서 만들고 공개했던 프로젝트…

나름 github에서 별도 많이 받고, 포크도 많이 받고 있는 프로젝트!

X-Chat 2

거의 제일 처음으로 해본 패치이자 가장 의미 있었던 패치가 아니었나 싶다.

딩딩 바이러스 라고 불리던 멀티바이트 닉 컴플리션 관련된 버그와 노틸러스에서 한글 파일을 드래그 앤 드롭했을 때 생기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패치들을 작성했었다. 하지만 원인을 해결한다기보다 약간의 추가코드로 버그를 피해갈 수 방법만을 제공한 것 같아 조금 아쉬움이 든다. -_-;; (패치 리포트는 류창우님이 하셨지만 제가 만든 패치입니다 -_-v)

딩딩 바이러스의 경우 utf-8 로 표현된 한글에서 앞의 첫 혹은 두 바이트만이 매칭되는 경우에 생기는 문제로 for ( i = 0 ; i < strlen(str) ; i++ ) ... 식으로 된 코드를 while( utf8_get_next_char(str, &pos) ) ... 정도로 수정하는 게 훨씬 훌륭한 방법이었다고 생각하나 그러기엔 손델 곳이 너무 많았다. 현재는 관련된 부분이 재작성되서 내 패치가 필요없게 되어 버렸다. (그래도 한동안 X-chat 메인 스트림에 포함되어 있던 패치 -_-v) 그리고 nautilus 에서 drag and drop 을 할 때 문제가 생기는 것은 file 의 경로가 file:///home/aqua/%EA%B0%80 식으로 url_quote 되서 오기 때문이었는데, 이를 해결하기 위해선 fopen/fread/fwrite 등의 stdio 계열 api 대신 gnome_vfs api 를 사용하면 되는 것이겠지만! 당시 X-chat 은 gnome lib 와 링크되고 싶어하지 않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었다고 생각한다.

gimageview

정확히는 기억나지 않지만 gtkmmviewer 라고도 불리는 gimageview 는 xinerama 에서 최대창 모드를 했을 때 약간의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이건 문제를 정말 깔끔하게 해결하는 패치였는데, 아직도 받아들여지지 않고 있다.

이 패치를 적용해본 다른 분이 ‘완전 최고에요. 얼렁 적용해주세요!’ (내가 보기에만 저렇게 보인 걸지는 모르겠다.) 정도의 메시지를 남겼는데, 메인테이너가 확인을 안하는 것 같다. 흑흑…

mod_autoindex hack

아파치의 기본 모듈인 mod_autoindex 의 프레젠테이션 관련해서 약간의 수정을 가했던 작업! 내가 제일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는 기능 중 하나!

처음에는 테이블 기반이었고, Quick and Dirty 가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코드였다. 하지만 백업 하드를 날리면서 패치를 잃어버리게 된 후, kukie 씨의 도움을 받아 css/xhtml 로 변경했고 사용자가 cssfile, encoding 등을 설정할 수 있도록 기능을 확장했다.

proftpd: mod_codeconv patch

서버에 파일이름이 모두 utf-8 로 저장되기를 바라면서 mod_codeconv 를 적용해 보았지만, mod_codeconv 는 global 영역에서 밖에 설정을 할 수가 없길래 scope 관련해서 했던 작업. 패치를 원 저작자에게 보내주려 했지만, 메일주소가 변경되었는지 메일이 전부 반송되서 피드백을 하는데는 실패!

mytrz-dviewer

주위 사람들이 내 mod_autoindex 를 보고 자신도 쓸 수 없는지 물어보길래… 비슷한 역할을 하는 스크립트를 작성해서 BSD License 로 공개를 했다. 나름 구현하고자 했던 기능을 전부 구현했고, 사용자들의 피드백도 더 이상 없어서 버젼업이 멈춰있다. -_-;

mod_rewrite 를 사용가능한 경우를 위한 패치를 할까 말까 고민 중…

wordpress: korean trackback plugin

까나리 옹이 이글루스에서 날려준 euc-kr 트랙백을 제대로 받기 위해 만든 hack! 관련 논의가 wordpress trac 에서 이루어지고 있지만, 이틀정도 반짝 관심을 가지고 있다가 요새 좀 정신이 없는 관계로 관심을 가지지 못하고 있다. -_-;;

wordpress 에는 trackback 을 다 받고나서 저장하기 전까지 plugin 이 간섭할 수 있는 포인트가 전혀 존재하지 않으므로, 이미 저장된 포스트를 update 하는 방식으로 구현해야만 했다.

gentoo ebuild

간간히 gentoo bugzilla 에서 한글 관련 문제라거나, 새로운 패키지 등을 리포트 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나름 대게 많이 참여했던 거 같은데 검색해보니 별로 많이 안나오네요 -_-;; )

websvn

websvn 의 템플릿 파일을 svn repository 에 저장하고 websvn 을 통해 보게 되면, 무한 룹에 빠지게 되버리는 버그가 있었습니다. 버그를 리포트하고 해결책까지 제시했지만, 뒷북이었다는 걸 나중에 알게 되었습니다.

저런 중요한 버그는 정식 릴리즈 버젼에 패치를 백포트 한 뒤 얼른 새 버젼을 릴리즈 해줘야 했었다고 생각하는데… 뭐 하튼 지금 생각해보면 그런 얘기를 전혀 하지 않았던 게 약간은 아쉽네요.

  • http://websvn.tigris.org/issues/show_bug.cgi?id=97

그 외에도 gd 의 gdImageCopyResampled 에서 x, y offset 을 제대로 적용하지 못하는 버그, unalz 파일이름 인코딩 변경 관련해서 패치를 보냈었지만… 이미 기록은 찾을 수가 없다. 그리고 막상 이것저것 많이 했었던 거 같은데 정리하려고 보니까 생각이 안납니다. ㅠ_ㅠ

대게 정식 i18n 패치라거나, 범용성 있는 그런 패치를 만들기보다는 현재의 문제를 해결하려한다거나 나만이 필요한 기능을 hack 으로 구현해버리는 작업을 많이 해서 더 보여줄 게 없는지도 모르겠네요 ㅠ_ㅠ

wordpress: korean trackback!

어제 까날옹이 egloos 에서 가볍게 트랙백을 날려주셨는데, egloos 에선 trackback 인코딩을 euc-kr 을 사용하는지 트랙백이 깨져서 와버렸네요. 혹시나 관련된 plugin 을 찾아봤지만 plugin 으로는 아직 존재하지 않는 듯 하고, 관련해서 wind-like 님이 문제를 해결한 버젼의 wp-trackback.php 파일을 배포하시더군요.
하지만 wordpress 기본 파일을 수정할 경우 업데이트를 할 때마다 다시 수정해줘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기 때문에 그냥 plugin 을 작성해버렸습니다. 막상 plugin 을 작성하려고 보니 trackback_post 에 대한 action 은 글이 삽입된 이후에 실행되도록 되어 있더군요. 역시 그냥 wp-trackback.php 를 수정해서 사용해야 하는건가 하는 생각이 들었지만, 뭐 정도가 아니면 돌아가면 되는 법!! 이미 데이타베이스에 입력완료된 trackback 을 update 하도록 하는 hack 에 가까운 플러그인이 만들어져버렸습니다. -_-v
혹시나 필요한 분은 아래 url 에서 받아서 사용하시면 되겠습니다.
http://mytears.org/resources/distfiles/wp_korean_trrackback-1.0.zip
p.s) wind-like 님이 수정하신 버젼과는 다르게 ‘트랙백을 받는 경우’ 하고만 관련이 있습니다.

php: mytrz-Gallery

개인적인 스크린샷을 올려놓거나 정모 사진등을 쉽게 업데이트 하기 위해 만들어 놓았던 갤러리를 공개해볼까 합니다 🙂 워낙 simple 하기 때문에 이름을 Simple Gallery 라고 지을까 하는데 가져다가 쓰는 사람이 있을지는 모르겠군요 –;
사용법도 정말 심플합니다. 이미지 디렉토리에 ftp 등을 이용해서 파일을 올려놓기만 하면 자동으로 thumbnail 이 생성되고 리스트가 갱신됩니다. 라이센스는 예전 Directory Viewer 와 마찬가지로 BSD License 가 될 듯 싶네요

데모:
http://mytears.org/resources/etc/screenshot/linux/
개발버젼:
http://trac.unfix.net/browser/mytrz-gallery
라이센스: BSD License 예정

아직은 제대로 동작하지 않습니다. 현재 계획 중인 것들은

  1. smary 를 이용한 템플릿 지원
  2. image resizer 를 gd 와 ImageMagick 등 중에 선택가능

뭐 대강 저 정도입니다. 혹시나 쓰는 사람들이 하나 둘 생기고… 개선 요구가 있음 반영하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
덧: 이상하게 이건 손이 안가네요.
Change Log:
2006/08/30
1. 개인 repository 를 통합하면서 svn 경로가 변경됨
2. 웹에서 svn 을 구경하기 위한 툴을 trac 으로 변경
3. 프로젝트 이름은 mytrz-gallery 로 변경
2006/01/06
1. 개인적으로 사용하던 걸 코드를 조금 정리하고 svn 에 import

proftpd: codeconv module

사실 unfix 는 나 혼자 쓰는 서버가 아니고… 파일이름등을 unicode 로 관리할 경우 ms 윈도우와의 궁합이 그다지 좋지 않기 때문에… utf-8 환경을 갖추는 게 망설여지는게 사실이었다.
얼마 전 젠투 한국 사용자그룹의 유리님의 개인 portage-overlay 리스트를 보다가 proftpd 의 charset conversion 패치를 발견했다. 원 출처는 일본 쪽인 듯 싶은데, 이 패치를 적용하면 client 에서 사용하는 charset 과 server에서 사용하는 charset 을 설정하는게 가능해진다.
http://home.h01.itscom.net/para/software/misc/proftpd-iconv/index-e.html
만약 중간에 charset conversion 에 실패했다거나 한 경우 어떻게 처리를 하나 봤더니, 변환에 실패한 글자를 ‘?’ 로 바꿔버리고 있었다. out_buffer size 를 in_buffer size 의 세 배 크기로 할당하고 중간에 에러가 발생하면 무조건 변환이 실패한 것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한 글자를 표현하는데 3바이트보다 더 많은 바이트 수가 필요하다면 (ucs2 로는 표현 못하는 글자를 사용하는 경우), 버퍼 오버플로의 희생양이 될 수도 있을 듯 싶다. 그래도 원하는 코드를 삽입하는 건 힘들고 그저 segmentation error 를 부를 뿐이겠지만 찝찝한 건 사실이므로 에러가 발생할 경우 errno 를 참고하도록 패치를 해야겠다.
근데 실제 적용을 해보니 Directory 나 .ftpaccess 를 통한 지역 설정이 허용되지 않는다. 내가 사용하는 폴더들에 한해서 저 패치의 영향을 받게 하는게 목적이었기 때문에 결국 패치를 해버렸다. proftpd 개발자 문서는 서버가 다운되었었는지 참고를 할 수가 없었고, 그나마 미러링 된 곳도 찾을 수가 없어서 한참 헤매긴 했지만!! 결국!! 내가 원하는 데로 패치 성공 -_-v
패치파일:
http://mytears.org/resources/mysrc/c/patches/mod_codeconv.patch
mod_autoindex 도 몇 일전에 charset 을 설정해줄 수 있도록 패치했고, 그 외에는 이미 다 준비가 되어 있었기 때문에 누군가 mod_autoindex 의 새로운 테마만 만들어준다면 바로 utf-8 환경으로 넘어갈 수 있을 듯 싶다.
FTP 관련해선 RFC2640 에 있는 것을 구현하는 것이 옳다고 생각하지만 중간 단계로써 mod_codeconv 도 나름의 의미가 있을 듯 싶다.
p.s) 위의 사이트에 나와있는 메일 주소로 패치파일을 보내주려 했지만 메일주소가 죽어있네요.

php: mytrz-dviewer

예전에 수정해서 이쁘게 만들어 사용하고 있는 mod_autoindex 의 경우에는 아파치의 모듈이기 때문에 관리가 활성화 시켜주지 않으면 사용할 수 없는 단점이 있어서… 누군가에게 권하기도 그렇고… 수정하기도 매우 어려웠습니다…
심심하던 차에 아는 사람 부탁 겸… 해서 directory viewer 를 php 로 다시 작성했습니다… template 엔진으로 template_ 만 써보다가 smarty 를 처음 써봤는데 template_ 이 좀 더 쓰기 쉬운 듯 하기는 하지만… smarty 도 그런데로 쓸만한 것 같습니다…
[php:realpath] 란 함수를 사용해서 내가 지정해놓은 디렉토리 루트 밖으로는 나갈 수 없도록 해놓았고 수많은 버그가 있겠지만… 하튼 동작은 합니다…

데모:
http://mytears.org/tmp/dir/
다운로드 url:
http://mytears.org/resources/distfiles/directory-viewer-1.1.1.tar.gz
개발버젼:
http://trac.unfix.net/browser/mytrz-dviewer
라이센스: BSD License

참고로 템플릿 엔진은 smarty 를 쓰고 있는데, 제 서버에는 smarty 가 /usr/lib/php 밑에 설치되어 있기 때문에 따로 더 필요가 없었는데… 서버에 smarty 가 이미 깔려있지 않은 분들은 smarty 를 받아다가 풀어주는 센스가 필요합니다…
p.s) 혹시나 가져다가 새로운 디자인으로 고치신 분이 계시면 skin 관련해서 feedback 좀 부탁드리겠습니다 🙂
Change Log:
2006/8/29
1. 개인 Repository 를 하나로 통합하면서 svn 경로가 수정됨
2. 웹에서 svn 을 둘러보기 위한 툴을 trac 으로 변경
3. 프로젝트 이름을 mytrz-dviewer 로 변경
2006/06/27
1. fancy size bug 수정
2. 1.1.1 버젼 릴리즈
2005/08/24
1. 스킨에서 경로도 표시가능하게 수정
2. taeyoung 스킨 추가
3. web_basedir 에서는 Parent Direcory 링크를 보여주지 않게 고침
4. 1.1 버젼 릴리즈
2005/08/17
1. kirrie 님의 스킨 추가
2. kukie 스킨 업데이트 (I.E 호환성이 더 좋아짐)
2005/08/13
1. Filename / Size / Modification Time 으로 역순 정렬이 가능해짐 (내림차순)
2. 설정 가능한 변수들을 config.php 로 빼냄
3. 숨긴 파일( 파일 이름이 “.” 으로 시작하는 파일) 을 보여줄지 말지 설정 가능해짐
4. BSD License 로 정하고 소스에 라이센스를 명시
5. Encoding 도 설정가능하도록 수정
6. 1.0 버젼 릴리즈
2005/08/12
1. XHTML 표준에 맞지 않는 부분들을 수정 validation 을 통과
2005/08/09
1. template_c 디렉토리의 퍼미션을 바꿔주는 인스톨용 스크립트 추가 (정말 퍼미션만 딱 바꿔줌 -_-);;
2005/08/08
1. 숨긴 파일 (파일 이름이 “.” 으로 시작하는 파일) 을 보여주지 않도록 함
2005/08/04
1. Filename / Size / Modification Time 으로 정렬이 가능해짐 (오름차순만 지원)
2. Skin 기능이 추가됨
3. svn repository 에 import 하고 누구든지 받을 수 있도록 공개

apache: mod_autoindex hack!!

예전에 써놓은 글에서 구상해뒀던 것들을 전부 패치에 반영시켜버렸습니다… 예전 hack 은 정말 quick & dirty 가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진정한 HACK!! 이었는데… 요번 패치는 옵션에 크게 영향을 받지도 않고, 사용자가 설정할 건덕지가 많아졌다는 점에서 개인적으로 흐뭇합니다…

  1. CSSFile 옵션을 통해 css 파일 지정이 가능
  2. Encoding 옵션으로 meta 데이타로 charset 지정 가능
  3. html 소스를 아주 간단하게 변환
  4. XHTML 1.0 Strict!! (validation 도 통과-_-v)

뭐 이정도를 한 건데… 예전 핵은 정말 너무 지저분하길래 -_-;; 아예 첨부터 작업했습니다. 기본 mod_autoindex에서는 pre~/pre 로 열맞춤을 하고 있는데, 프레젠테이션을 CSS로 바꾸기가 쉽지 않을 것 같아서 table 기반으로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xhtml validation을 위해 모든 태그들을 소문자로 바꿔줬습니다.
패치 파일은 아래서 받을 수 있습니다…
For apache-1.x
http://mytears.org/resources/mysrc/c/patches/mod_autoindexhack-20050816.diff
For apache-2.x
http://mytears.org/resources/mysrc/c/patches/apache2-mod_autoindex-hack-20070922.diff
테스트 페이지는 여기…
http://mytears.org/resources/
ChangeLog:
2007년 9월 22일 – apache2 용 패치 생성

오픈 클립아트

Inkscape 의 개발자 분이 만든 사이트 .. 지속적으로 꾸준히 업데이트가 되고 있는 듯 싶다.. 꽤 퀄리티 높은 clipart들도 올라온다.. 특히 Etiquette Icon 테마에 쓰일 아이콘들이나.. Animal 섹션에 있는 것들은 정말 맘에 든다 🙂
얼른 Etiquette Icon 이.. 많아져서.. 모든 Mime-Type을 커버해내고 -_-!! 내가 쓰는 모든 Apps들을 커버해줬음 하는 작은 바램이 있다.. 흐흐..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라고.. 그런 세상이 오면 리눅스 쓰는 사람들이 좀 더 늘지도 모르겠다..
관심있는 사람들은 한번 구경해보시길 .. 품질 좋은 svg 포멧의 클립아트가 캬캬..
http://openclipart.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