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서명 원문…

많은 커뮤니티에서 글을 쓸때 ‘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그 꿈을 닮아간다.’ 라는 서명을 사용해왔습니다. 사실 전 ‘당신의 무대를 세계로 옮겨라.’ 라는 책에서 인용했던 말이었는데요 실제로는 앙드레 말로라는 프랑스 작가가 했던 말이라고 합니다.

영문으로는 다음과 같네요. ‘At last persons are resembling their dreams gradually, who long for them, I believe my dream will be realized without fail.’ 제가 번역했다면 다음과 같이 했을 것 같네요. ‘오랫동안 바란다면 결국 그 꿈을 점점 닮아갈 거에요. 내 꿈도 언젠가는 현실이 될 거라고 믿습니다.’

오래 살지는 못했지만 삐그덕 거리고, 두려운 인생입니다. 그래도 언젠간 제가 그리고 바라던 것들을 이룰 수 있을거라는 사실을 믿어 의심치는 않습니다.

흉흉한 소식이 들려오는 하루하루지만 다들 힘내보아요~!

맘에 드는 포스트 몇 개 링크…

nmindplus 님처럼 꾸준히 오늘의 링크를 정리하는 건 힘들겠지만, 요 근래 읽었던 포스트들 중에 다른 분들도 읽어보면 좋겠다 싶은 글 몇 개를 추려봤습니다.

꼴찌 서울대생하면 생각나는 후배가 있습니다.
맞지 않는 교수님을 만나 석사과정을 하다 보니 트러블도 있고 성적도 좋지 않았습니다.
(우리 나라 교수님들 아직도 문제 많으십니다. 학생들은 노예가 아닌데 말이죠)
회사 들어와서는 정말 어려운 일들을 척척 해내는, 제가 존경하는 후배 중에 하나가 되었죠.
지금은 실리콘 밸리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해내고 있답니다. 늘 자랑스럽습니다.

1등 지방대생하면 생각나는 친구가 있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몰랐기 때문에 시작이 조금 늦었지만
자신이 원하는 것을 찾은 후에는 성실과 열정으로 전진 밖에는 모릅니다.
줄곧 1등을 하고 있으며, 자신의 일을 너무 좋아하는 그런 친구죠.
자신이 원하는 꿈을 향해 오늘도 한발 한발 즐겁게 오르고 있답니다. 늘 자랑스럽습니다.

from: 소프트웨어 이야기: 서울대 꼴지와 지방대 1등

링크만 걸면 안읽어보실 분을 위해 맘에 드는 구절을 인용해봤습니다. :)

작은 행복: 세상을 살아가는 방식

http://mbastory.tistory.com/100

서울대 꼴지와 지방대 1등

http://jamestic.egloos.com/1497911

얼마나 멀리 보고 있습니까?

http://jamestic.egloos.com/1522165

무료 음료수의 스낵

http://jamestic.egloos.com/1463659

그 친구들은 안그래도 되는데 말이지

http://jamestic.egloos.com/1382804

폐인 만복래! 소설가 이외수

http://www.dcinside.com/webdc/dcnews/news/etc_list.php?code=succeed&id=7947

기획자가 하는 일, 개발자가 하는 일

http://www.dal.kr/blog/2007/10/20071020_planner.html

혹시나 괜찮은 글들이 많이 올라오는 블로그가 있으면, 추천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