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체 관련 삽질 개발 #1

흠 예전에 MS Office 2011 for mac 한글 서체 호환성 문제란 글을 쓰면서 Apple Font Tool을 사용해서 name field를 업데이트 하는 방법을 소개했었는데…

지금 다시 읽어보면, 따라하기 어렵다는 코멘트가 굉장히 많다. 사실 난 unix command line에 익숙한데다가 개발자라 나름 열심히 설명했다고 생각했는데, Mac에서 터미널을 띄우는 것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에게는 이게 쉽게 다가갈만한 무언가는 아니었던 것 같다. (사실 xml 수정하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닌 듯.)

사실 생각해보면 Mac에서 LOL 한국 서버에 접속하기 같은 케이스만 봐도, plist 파일인지 뭔지 막 수정해서 돌리려니 여간 번거롭고 짜증나는 일이 아닐 수 없었다. 그런데 어떤 현자님께서 원클릭 솔루션을 만들어주신 덕에 이후로는 편하게 LOL을 할 수 있게 됐다.

어쨌든 맑은 고딕 외의 서체에도 비슷한 문제가 있을터이므로! 이를 우아하게 해결할 수 있도록 도우려면, 범용 frontend를 만들어 제공하는 게 답일 것 같다. (물론 fonttool은 깔려있어야 한다!)

Continue reading 서체 관련 삽질 개발 #1

서체와 관련된 희망사항…

어쩌다가 몇 년전에 kldpcdk 의 포럼에서 제가 참여했던 쓰레드들을 다시 보게 되었습니다. 유니코드나 서체와 관련된 글들에서 가끔 흥분을 했던 기억이 있는데, 지금 다시 보니까 얼굴이 화끈화끈 거리는군요. 하여튼 ‘왜 공개 글꼴이 필요한가?’ 쓰레드를 보고 생각난 게 있어서 오랫만에 포스팅을 해보려 합니다.

현재 은글꼴, ttf-alee, 서울체, 남산체, 백묵 글꼴 등등 공개 글꼴들이 하나 둘 나타나기 시작하고 있지만, 아직도 화면용(On screen display)으로 특화된 서체는 없습니다. 그 때문에 웹에서는 IR(Image Replacement) 등의 방법을 통해 이미 렌더링된 이미지로 텍스트를 대체시키는 방법을 많이 사용하고 있는데, 왜 화면용 글꼴에는 다들 관심을 가지지 않는 것일지 조금 아쉽네요.

Microsoft 의 경우 화면 용으로 Webdings, Verdana, Georgia, Trebuchet MS, Comic Sans MS, Impact, Arial, Courier New, Times New Roman 등의 서체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다음 페이지를 참고해보시면 알겠지만 이 서체들은 대부분 IE 나 Microsoft Windows 에 기본으로 번들되어 있기 때문에 대부분 기본으로 설치되게 됩니다.

http://www.microsoft.com/typography/web/fonts/fonts02.htm

또한 다음 URL 을 참고해보시면 웹을 통해 다운로드 받은 뒤 매킨토시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고 되어 있습니다. (Verdana, Trebuchet MS 등은 화면용으로는 불필요한 기능들을 제외시킨 화면용 글꼴입니다.) 게다가 Linux 에서도 흔히 Corefonts 란 이름으로 패키징되어 사용되고 있죠.

http://www.microsoft.com/typography/web/fonts/verdana/default.htm

물론 아무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서체의 개발을 의뢰하는 데는 많은 비용이 드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서울 남산체, 한강체 처럼 (서울시에서 주도했으니) 나라에서 주도해서 자유롭게 사용가능한 화면용 서체들이 좀 개발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네요. 뭐 조금 앞어나간다면 IE 서비스팩 등에 그 새로운 화면용 글꼴들이 포함되었으면 더 좋겠구요. (이런 건 정치적인 문제다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