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hale: Whale Song

W&Whale 앨범에 수록된 잔잔한 기타 선율의 노래~ 유명한 타이틀 곡보다 이런 노래가 더 좋다.

어린날 포근한 엄마의 멜로디
언제나 품 속에 담아두고 싶어

까맣게 깊은 밤 하얗게 피어있는
별에게 얘기했지 수없이 많은 바램

언제나 꿈꾸는 길에 서있는 내가 좋아
바보같아 보여도 웃는 모습 참 좋아

상처받고 여린 마음이지만 용서하고
사랑만 하고 싶어

라디오헤드의 음악을 느끼며
이슬이 스며든 런던을 꿈꾸지

기타를 튕기는 내 손이 너무 좋아
굳은 살 투성이지 나는 락앤롤 스타

언제나 꿈꾸는 길에 서있는 내가 좋아
바보같아 보여도 웃는 모습 참 좋아

상처 받고 여린 마음이지만 용서하고
사랑만 하고 싶어

어쩌면 다시 흘러간 시간 속에서 힘이든지도
이제는 내게 감미로운 멜로디 그 속에 힘을 싣고

언제나 꿈꾸는 길에 서있는 내가 좋아
바보같아 보여도 웃는 모습 참 좋아

상처받고 여린 마음이지만 용서하고
사랑만 하고 싶어

:11

내맘대로 따본 타브

E|---------------|---------------|---------------|3--------------| A|---------------|0--------------|3--------------|---------------| D|0--------------|--2------------|--2------------|---------------| G|--2------------|---------------|-----0------0--|--0------------| B|---------------|-----0/1-------|-----3------3--|----3/5--------| E|----2/3\2------|----------3----|---------------|----------3----| E|---------------|---------------|---------------|3--------------| A|---------------|0--------------|3--------------|---------------| D|0--------------|---------------|--2------------|---------------| G|--2------------|-----2---------|-----0------0--|--0------------| B|---------------|0/1----------1-|-----3------3--|----3/5--------| E|----2/3\2------|----------0----|---------------|----------3----|

내 크리스마스 선물…

올 연말엔 뭐 계획도 없고, 같이 놀아줄 사람도 없다보니 돈 나갈데도 없을 거 같고 해서 스스로에게 비싼 선물을 하나 또 해줬습니다.

저도 엠프 연결 가능하고, 어깨에 멜 수도 있는 기타를 갖고 싶어서 세고비아 GC-300F를 질렀는데, Fishman pickup 때문에 가격이 좀 비쌌어요. 드레스덴 바디인 기타는 이미 하나가 있어서 요번엔 포크형으로 좀 파진 바디를 골라봤습니다. 그냥 파지기만 한 건 아니고 넥도 예전 기타에 비해 조금 좁은데 다행히도 그것 때문에 다른 선을 건든다거나 코드를 잡는데 지장이 있다거나 하지는 않네요.

어쨌든 줄도 새 기타 사면 끼워주려고 아껴놨던 Exlixir nanoweb를 껴줬습니다. 너무 미끄러워서 코드를 잡다가 미끄러지는 일이 잦다는 평이 많았는데, 생각만큼 미끄럽진 않네요.

그리고 소리는 큰 차이를 모르겠는데, 예전 기타에 비해 울림은 확실히 오래가는 것 같습니다. 하튼 반짝이는 새파란 기타를 보고 있으려니 흐뭇한 미소가 지어지네요. 기본 케이스도 맘에 들구…

새 기타를 산 김에 예전에 코드를 땄던 ‘회기동’을 다시 한 번 불러봤습니다. 저번에 너무 엉망으로 부른거 같아서 요번엔 한쪽 귀에 귀마개도 꼽고 –;; 녹음했는데… 히히 요번엔 연주가 엉망이네요.

하튼 혼자서도 잘 놀고 있습니다. 꺄르르르